밥심은 이제 그만

  • Post Category:health

의학을 과학 결정체라고 생각하는 분들이 있는데 사실은 그렇다고 보기 힘듭니다. 인체가 복잡다단 신비하고 아직 규명된 것이 아니기 때문에 현재 성립된 의료 가이드 라인도 계속 진화하고 있으며 현대 의학에도 과학적으로라기보다는 관습적으로…

Continue Reading 밥심은 이제 그만

사람을 공격하는 식물 독소

  • Post Category:health

식물은 동물이 지상에 나타나기 수억년 전부터 지구를 점령하고 있었습니다. 곤충이 나타나기 시작하면서 식물들은 자신을 보호하기 위한 여러가지 전략을 구사하지 않을 수 없게  되었습니다. 식물이라고 다른 곤충이나 동물에게 잡혀 먹히길 원하지…

Continue Reading 사람을 공격하는 식물 독소

갱년기 관리,  향후 50년을 좌우한다

  • Post Category:health

멘스가 끝난지 1년이 되면 폐경으로 보는데 우리 나라 여성들의 폐경 평균 연령은 50세, 51세입니다. 많은 30, 40대 여성들은 폐경이 되어야 엄마들이 겪던 갱년기 증상들이 나타난다고 생각하는데 실제 폐경까지는 평균 12년에…

Continue Reading 갱년기 관리,  향후 50년을 좌우한다

육류와 함께 진화하였다

  • Post Category:health

코카콜라, 네슬레, 켈로그 같은 거대 가공 식품 회사가 정부의 공식 식품 가이드라인에 깊숙한 영향을 끼치며 식품 회사들이 영양사들을 스폰서하는 시대입니다. 이는 화이자같은 거대 제약 회사(big pharma)가 의사들의 교육과 연구, 현재의…

Continue Reading 육류와 함께 진화하였다

왜 호르몬이 조기 감소하는가

  • Post Category:health

지난 2주간 남, 녀의 대표적인 호르몬 에스트로젠과 테스토스테론 감소 현상에 대하여 글을 썼습니다. 젊고 팔팔할 때는 잘 모르겠지만 노화하기 시작하면서, 질병이 하나둘 발생하면서  호르몬 건강이 얼마나 중요한지 절실하게 느끼게 됩니다.…

Continue Reading 왜 호르몬이 조기 감소하는가

에스트로젠이 사라진다. 여성의 건강도 사라진다.

  • Post Category:health

저희 병원에서 가장 많이 보는 환자군이 한창 갱년기를 지나고 있는 분들입니다. 한창 틴에이져들을 돌보거나 혹은 사회 생활에서 오는 책임감으로 자신을 잘 챙기지 못하다가 신체가 예전처럼 스스로 잘 회복하지 못한다는 사실을…

Continue Reading 에스트로젠이 사라진다. 여성의 건강도 사라진다.

사람을 공격한다 – 밀

  • Post Category:health

영국 수퍼마켓에 글루텐 프리 (Gluten free)제품이 왜 이렇게 많은지 궁금해하는 분들이 많은데 아직 한국에는 글루텐에 대한 인식이 높지 않은 반면 조상 대대로 밀을 주식으로 삼은 서양인들이 정작 밀을 피하는 사람들이…

Continue Reading 사람을 공격한다 – 밀

두뇌는 어떻게 파괴되는가

  • Post Category:health

영국 성인 4명 중 1명이 정신 질환을 앓고 있다고 하고 영국 인구 6000만명인데 1년에 무려 8000만 건의 정신과 약이 투약되고 있다고 할 정도로 정신 질환이 흔합니다. 바로 옆 사람이 심각한…

Continue Reading 두뇌는 어떻게 파괴되는가

모나리자의 모호한 미소

  • Post Category:health

때는 1506년. 우리나라에서는 중종 반정으로 연산군이 폐위되고 중종이 즉위하던 시기, 지구 반대편 이탈리아 피렌체에서는 레오나르도 다빈치가 초상화 한 점을 완성하였습니다. 성공한 실크 상인, 프란체스코 죠콘다의 3번째 부인, 리자 게라디니의 상반신…

Continue Reading 모나리자의 모호한 미소

치매로 가는 급행 열차

  • Post Category:health

두뇌는 인체에서 가장 에너지 요구량이 높은 장기입니다. 아무 생각도 안하고 멍때리고 있을 때 인체의 2% 해당하는 두뇌가 신체 에너지의 무려 20%를 사용합니다. 공부를 한다거나 깊은 사고, 감정 활동으로 열심히 두뇌를…

Continue Reading 치매로 가는 급행 열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