면역계가 난도질을 한다 – 자가면역과 노화

  • Post Category:health

요즘 영국에선 남녀 성별이 바뀌는 사람들도 많고 성별 구별이 안되는 사람도 많고 여자와 남자가 다른가, 어떻게 다른가 사회에서 많이 거론되고 있습니다. 생물학적으로는 겉으로 보이는 성기 구조의 차이보다도 더 큰 것이…

Continue Reading 면역계가 난도질을 한다 – 자가면역과 노화

갱년기 관리,  향후 50년을 좌우한다

  • Post Category:health

멘스가 끝난지 1년이 되면 폐경으로 보는데 우리 나라 여성들의 폐경 평균 연령은 50세, 51세입니다. 많은 30, 40대 여성들은 폐경이 되어야 엄마들이 겪던 갱년기 증상들이 나타난다고 생각하는데 실제 폐경까지는 평균 12년에…

Continue Reading 갱년기 관리,  향후 50년을 좌우한다

에스트로젠이 사라진다. 여성의 건강도 사라진다.

  • Post Category:health

저희 병원에서 가장 많이 보는 환자군이 한창 갱년기를 지나고 있는 분들입니다. 한창 틴에이져들을 돌보거나 혹은 사회 생활에서 오는 책임감으로 자신을 잘 챙기지 못하다가 신체가 예전처럼 스스로 잘 회복하지 못한다는 사실을…

Continue Reading 에스트로젠이 사라진다. 여성의 건강도 사라진다.

식물성 식단 – 인간의 영양 요구를 맞출 수 있는가

  • Post Category:health

채식, 비건식, 식물성 식단이 요즘 한창 유행입니다. 신문, 방송, 인터넷 모든 매체 모두 동원해서 너나 나나 식물성 식단을 선택할 것을 권장하고 있습니다. 채식주의는 전통적으로 종교적 신념이나 동물 보호 차원에서 비롯하였으나…

Continue Reading 식물성 식단 – 인간의 영양 요구를 맞출 수 있는가

사람을 공격한다 – 밀

  • Post Category:health

영국 수퍼마켓에 글루텐 프리 (Gluten free)제품이 왜 이렇게 많은지 궁금해하는 분들이 많은데 아직 한국에는 글루텐에 대한 인식이 높지 않은 반면 조상 대대로 밀을 주식으로 삼은 서양인들이 정작 밀을 피하는 사람들이…

Continue Reading 사람을 공격한다 – 밀

남성 인구의 ‘호머 심슨’화, 막을 수 있을 것인가

  • Post Category:health

 동네에 친한 싱글 맘이 새로운 반려자를 만나고자  드디어 온라인 데이팅 싸이트에 가입했습니다.  싱글 맘은 가입한지 한달 만에 맘에 드는 사람이 하나도 없다면서 크게 실망하였습니다. 음… 과연 40대 중반 이상, 싱글…

Continue Reading 남성 인구의 ‘호머 심슨’화, 막을 수 있을 것인가

당신은 지방을 태울 수 있는 능력을 가지고 있는가

  • Post Category:health

 남녀노소를 불구하고 지방을 에너지원으로 사용할 수 있는 능력을 보유하고 있다면 건강과 질병의 판도가 달라집니다. 현대인들은 애써 지방을 피하고 세포가 지방을 에너지원으로 사용하는 방법을 망각하게 되면서 수많은 만성 대사 질환에 걸리고…

Continue Reading 당신은 지방을 태울 수 있는 능력을 가지고 있는가

모나리자의 모호한 미소

  • Post Category:health

때는 1506년. 우리나라에서는 중종 반정으로 연산군이 폐위되고 중종이 즉위하던 시기, 지구 반대편 이탈리아 피렌체에서는 레오나르도 다빈치가 초상화 한 점을 완성하였습니다. 성공한 실크 상인, 프란체스코 죠콘다의 3번째 부인, 리자 게라디니의 상반신…

Continue Reading 모나리자의 모호한 미소

미토콘드리아를 자양한다, 오미자!

  • Post Category:health

한약재 중에 오미자라고 있습니다.  주로 산골짜기 암반지대에서 자라는 낙엽성 덩굴 나무인 오미자 나무에서 열리는 영롱한 붉은 색의 베리입니다. 우리나라, 중국, 일본에서 뿐만 아니라 러시아에서도 전통 약재로 많이 사용하였습니다. 오미자는 제가…

Continue Reading 미토콘드리아를 자양한다, 오미자!

머리가 왜 이렇게 멍한가

  • Post Category:health

내가 지금 여기서 무엇을 하고 있는가? ‘분명히 2층에 올라올 때는 뭔가를 하기 위해 올라 왔는데…막상 와보니 왜 왔는지 생각이 안납니다.’  ‘내가 뭔가를 꼭 사야해서 가게에 왔는데 그게 뭐었을까요?’ ‘분명히 책은…

Continue Reading 머리가 왜 이렇게 멍한가